메뉴 건너뛰기

성명서/논평

[보도자료] 박원순 서울시장의 죽음으로 피해자의 절규가 묻혀서는 안된다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박원순 서울시장의 지휘감독 하에 있던 공무원이자 시장의 비서인 여성이 박 시장에 대하여 업무상 위력에 의한 성추행혐의로 고소하여 다음날 새벽까지 조사를 받았고, 그 다음날인 오늘(2020. 7. 10.) 박 시장의 시신이 발견된바, 여러 정황으로 박 시장이 스스로 목숨을 끊은 것으로 보여진다. 대한민국 수도의 시장이 자살을 하였다는 충격적인 사실 자체는 그 시장 개인을 떠나 우리나라 국민들 전체의 불행이지만 잊지 말아야 할 것은 박 시장의 그릇된 행위로 고통받은 피해 여성의 불행, 그리고 고인을 믿고 수도 서울의 시장으로 3번이나 선출한 1천만 서울시민의 불행이다.

 

   고인(故人)에 대한 수사는 공소권 없음으로 종결되었다. 그러나 이 사건의 본질은 엄중한 업무상 위력에 의한 성추행 범죄 피의사건으로서 마땅히 피해 여성의 일터인 서울시청 관계자들이 위 혐의에 대하여 공모하거나 방조한 바가 있는지 수사가 지속되어야 한다. 아울러, 피해 여성이 입은 고통과 손해는 최소한 불법행위에 기한 손해배상청구에 의하여 금전적으로 전보되어야 하며, 그 배상책임은 가해자 본인은 물론, 서울시청, 그리고 불법행위 관련자 모두가 함께 부담해야 한다. 그렇게 하기 위해서라도 사건의 진실은 수사기관과 법정에서 끝까지 밝혀져야 할 것이다.

 

   박 시장의 지지자를 비롯한 일부 세력은 피해 여성의 말의 진위를 따져야 한다면서 그 배후가 있다는 등으로 피해자에 대한 근거 없는 2차 가해를 일삼고 있다. 시장권한대행은 박 시장의 장례를 서울특별시장()으로 5일간 치루고 서울시청사 앞 별도 분향소를 마련하고 있다. 그러나 서울시는 앞서 말한 바와 같이 피해 여성의 고통에 대하여 책임을 져야하는 주체임에도 진상을 은폐하고 보란 듯이 고인의 죽음을 미화하는 듯한 장례를 주관하며 피해 여성이 또다시 받게 될 고통까지도 외면하는 행위를 자행하고 있는 것이다.

 

   서울시는 즉각 피해자의 큰 고통에 아픔을 더하는 2차 가해를 유발하는 서울시장 장례절차를 재검토하고, 사건의 진상규명 및 손해배상절차에 착수하기 바란다.

 

2020. 7. 10.

 

한반도 인권과 통일을 위한 변호사모임(한변)

회장 김 태 훈

 

 


  1. [보도자료]박지원 국정원장 후보자는 즉각 그 후보직을 사퇴하라

    Date2020.07.24 By운영자02
    Read More
  2. [보도자료]한변, 이성윤 서울중앙지검장, 유현정 여성아동범죄조사부장 등 공무상비밀누설, 직무유기 등 혐의로 고발

    Date2020.07.24 By운영자02
    Read More
  3. [보도자료]박지원 국정원장 후보자는 즉각 그 후보직을 사퇴하라

    Date2020.07.24 By운영자02
    Read More
  4. [보도자료(성명서)]서울중앙지법은 김동현 판사의 영장전담 보직을 즉각 해임하라

    Date2020.07.20 By운영자02
    Read More
  5. [보도자료] 나경원 전대표, 홍일표 전의원, 한변 고문 취임

    Date2020.07.20 By운영자02
    Read More
  6. [보도자료]대한변협은 헌법과 6.25 호국용사를 모독한 변호사를 엄히 징계하라

    Date2020.07.17 By운영자02
    Read More
  7. [보도자료]6.25 호국용사 모독은 변호사로서의 현저한 품위손상이다

    Date2020.07.16 By운영자02
    Read More
  8. [보도자료]한변, 박원순 성범죄 고소사실 유출 및 범죄 은폐 관여자들 공무상비밀누설죄, 인적사항의공개금지 위반, 성범죄 방조죄 고발

    Date2020.07.15 By운영자02
    Read More
  9. [보도자료] 박원순 서울시장의 죽음으로 피해자의 절규가 묻혀서는 안된다

    Date2020.07.10 By운영자02
    Read More
  10. [성명서]추 법무장관은 위법한 지휘권 발동을 즉각 철회하고 사직하라

    Date2020.07.05 By운영자02
    Read More
  11. [보도자료]한변, 6·25 납북 피해자들 대리하여 북한에 손배소송 제기 기자회견

    Date2020.06.24 By운영자02
    Read More
  12. [보도자료] 한변, 오늘(23일) 외교부의 '윤미향 면담' 기록 비공개 결정 취소소송 제기

    Date2020.06.23 By운영자02
    Read More
  13. [보도자료] 한변, 6·25 전쟁 납북 피해자 대리하여 북한 상대 손배소송 제기

    Date2020.06.23 By운영자02
    Read More
  14. [보도자료] 한변, 외교부의 '윤미향 면담' 기록 비공개 결정에 대해 취소소송 제기할 것

    Date2020.06.11 By운영자02
    Read More
  15. [보도자료] 윤미향 수사가 주춤거려서는 안된다

    Date2020.06.09 By운영자02
    Read More
  16. [보도자료] 이제 검찰은 삼성 수사에서 한발 물러서라

    Date2020.06.09 By운영자02
    Read More
  17. [보도자료] 한변 등, UN에 한국 정부의 대북전단 금지법 추진 중단 강력 권고를 긴급히 호소

    Date2020.06.08 By운영자02
    Read More
  18. [보도자료] 한변, 민주당 비례대표 권인숙 의원 당선무효 헌법소원 제기

    Date2020.06.08 By운영자02
    Read More
  19. [보도자료]정부의 “대북전단 살포 금지법”추진은 중대한 위헌

    Date2020.06.05 By운영자02
    Read More
  20. [보도자료] 대법원·법무부·대한변협은 6·25 전쟁 납북 법조인 추모사업을 속히 시행하라

    Date2020.06.04 By운영자02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9 Next
/ 19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