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성명서/논평

[성명서] 김상곤 후보는 하루라도 빨리 스스로 물러나거나 지명이 철회돼야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67주년 6․25 전쟁을 상기하며-

 

국회는 청문정국 3라운드를 맞아 28일 송영무 후보자 검증을 시작으로 29일에는 김상곤 후보자, 30일에는 조대엽 후보자에 대한 청문회를 연다. 야권은 청문회 전부터 문재인 대통령을 향해 이들에 대한 지명 철회를 요구하고 있고 후보자들에게는 자진사퇴를 촉구하고 있다.

 

우리는 그 중에서도 특히 각종 의혹에 휩싸인 김상곤 후보에 대해서는 별도로 깊은 우려를 표명하지 않을 수 없다. 다른 것은 몰라도 김 후보는 노무현 정부 때 교육부총리를 향해 논문 표절을 했다며 물러나라고 직접 요구하면서 자신은 그 시점에 더 심한 표절을 하고 있었던 사람이다. 부끄러운 일로서 이러한 심각한 언행불일치(言行不一致)만으로도 이미 백년대계 학생 교육을 책임지는 수장으로서의 자격 없음이 드러난다 할 것이다.

 

그런데 나아가 2008년 한신대 교수 시절 다른 좌파 인사들과 함께 발표한 문건에서 주한 미군 철수와 한·미 동맹 폐기를 주장했던 사실까지 드러났다. 2005년 교수노조위원장 때는 "미군 없는 한반도를 적극 준비해야 한다"는 성명서를 직접 읽었다. 국가보안법 철폐도 주장했다. 2007년 한 사이버노동대학 총장으로 있으면서는 “자본의 족쇄를 거부하고 사회주의를 상상하자”는 졸업식 축사까지 했다. 북한 주장과 상당부분 일치하는 내용들이다.

 

이렇게 이념적 편향성이 심각한 교육부 장관이 학생들의 사표(師表)가 되고, 사회부총리를 겸하면서 노동·사회·문화 분야의 장관들 관련 정책 결정에 관여하게 된다는 것은 있을 수 없는 일이다. 대한민국 안보의 근간인 한미동맹이 흔들리고 자유민주주의 토대가 무너질 것이다. 67주년 6․25 전쟁을 상기하면 김상곤 후보자는 하루라도 빨리 스스로 물러나야 한다. 만약 그렇지 않다면 문 대통령이 즉각 그 지명을 철회하기 바란다. 대통령은 자유민주주의 헌법을 준수하고 국가를 보위할 책무가 있다.

 

2017. 6. 25.

 

한반도 인권과 통일을 위한 변호사모임(한변)

상임대표 김 태 훈

 


  1. [성명서] 13번째 유엔 북한인권결의안 채택을 환영하며

    Date2017.11.16 By운영자02
    Read More
  2. [성명서/보도자료]강제북송 외면한 사드 합의, 유효하지 않다 (2017.11.6.기자회견)

    Date2017.11.06 By운영자02
    Read More
  3. [성명서] 국격 해치는 반미행동, 좌시할 수 없는 안보 위협이다.(2017.10.27)

    Date2017.10.30 By운영자02
    Read More
  4. [보도자료]재중 탈북자 강제북송 및 대북지원 800만 달러 반대 기자회견

    Date2017.09.21 By운영자02
    Read More
  5. [성명서] 강제북송·북핵 위기 속에 대북지원 800만 달러, 극히 부적절하다

    Date2017.09.18 By운영자02
    Read More
  6. [성명서] MBC사장에 대한 체포영장 발부는 방송탄압의 신호탄

    Date2017.09.03 By운영자02
    Read More
  7. [보도자료]중국의 유엔인권이사국 자격정지 및 탈북소녀상 건립운동 기자회견

    Date2017.09.01 By운영자02
    Read More
  8. [보도자료]한변 등 인권단체들과 중국 구금 북한이탈주민 가족들,주한 중국대사관 앞에서 구금자 석방을 위한 기자회견

    Date2017.08.07 By운영자02
    Read More
  9. [보도자료] 한변, 북한인권단체들 및 재중 탈북민 가족대표들과 함께 주한 중국대사에 긴급 면담요청 기자회견

    Date2017.08.02 By운영자02
    Read More
  10. [성명서] “중국의 연이은 탈북민 강제북송 만행을 강력히 규탄한다”

    Date2017.07.25 By운영자02
    Read More
  11. [보도자료] 신고리 5,6호기 이사회 결의 무효 및 효력정지 가처분 신청

    Date2017.07.19 By운영자02
    Read More
  12. [성명서] " 박근혜 전 대통령 재판도 인권보호 원칙은 지켜야"

    Date2017.07.03 By운영자02
    Read More
  13. [성명서] 김상곤 후보는 하루라도 빨리 스스로 물러나거나 지명이 철회돼야

    Date2017.06.25 By운영자02
    Read More
  14. [성명서] 지금은 남북대화가 아니라 북한 지도층 책임규명에 주력할 때

    Date2017.06.23 By운영자02
    Read More
  15. [성명서]문 대통령은 문정인 특보를 즉각 해임하고, 발언경위를 해명해야

    Date2017.06.19 By운영자02
    Read More
  16. [성명서] “ 정부는 북한에 불법억류된 우리 국민 석방부터 적극 나서라”

    Date2017.06.15 By운영자02
    Read More
  17. [성명서] 김이수 헌법재판관에 대한 헌재 소장 임명을 반대한다

    Date2017.06.06 By운영자02
    Read More
  18. [성명서] "사드배치"는 국회의 동의 사항이 아니다

    Date2017.05.18 By운영자02
    Read More
  19. [보도자료] 박 전 대통령 형사사건 한변지원 신문보도 관련 (2017.5.1.)

    Date2017.05.16 By운영자02
    Read More
  20. [북한인권단체 공동성명서] 북한 인권을 모욕하지 말라 /송민순 회고록과 관련

    Date2017.04.25 By운영자02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Next
/ 18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