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주요활동

[KBS, 연합뉴스보도]

by 운영자02 posted May 04, 2018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한반도 인권과 통일을 위한 변호사 모임(한변)'은 우리 정부에 강제북송된 탈북민 석방을 위해 노력 해줄 것을 촉구했다.

한변 상임대표인 김태훈 변호사는 오늘(2일) 서울 프레스센터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그동안 탈북민 가족들은 청와대·외교부 등 정부 모든 기관에 구원의 손길을 호소했지만, 진정성 있는 답을 받지 못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김 변호사는 "지금 우리 사회는 4·27 남북 정상회담의 판문점 선언으로 한반도의 비핵화와 평화 체제가 곧 이루어질 희망에 부풀어 있지만, 여전히 북한 인권문제는 철저히 외면당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이어 "중국에는 지금도 많은 탈북민이 한국으로 오려다가 중국 공안에 붙잡혀 강제북송 되거나 북송을 기다리고 있다"며 "중국과 북한, 대한민국 정부는 탈북민의 강제 송환을 금지하고, 구금된 탈북민을 석방하는 데 노력을 기울여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날 기자회견에 참석한 강제 송환 탈북민 가족은 "지난해 1월 아버지를 두만강에서 만나 모셔오려고 했는데, 아버지가 붙잡혀 1년 넘게 구금돼있다"며 "이번 정상회담에서 북한 인권문제가 빠져서는 안 됐다. 관심을 가져 달라"고 말했다.

한변은 미국의 북한인권운동가인 수잰 숄티 북한자유연합 대표와 함께 제15회 북한자유주간 행사를 함께 열 예정이다.

정유진
 
 
 
 
연합뉴스
보수 변호사 단체 "정부, 탈북민 강제북송 문제 외면 말아야"

 

 

 

(서울=연합뉴스) 성서호 기자 = 보수성향 변호사단체인 '한반도 인권과 통일을 위한 변호사 모임(한변)'은 2일 "정부는 강제 북송된 탈북민을 외면하지 말아야 한다"고 촉구했다.

한변 상임대표인 김태훈 변호사는 이날 서울 프레스센터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그동안 탈북민 가족들은 청와대·외교부 등 정부 모든 기관에 구원의 손길을 호소했지만, 진정성 있는 답을 받지 못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김 변호사는 "지금 우리 사회는 4·27 남북 정상회담의 판문점 선언으로 한반도의 비핵화와 평화 체제가 곧 이루어질 희망에 부풀어 있지만, 여전히 북한 인권문제는 철저히 외면당하고 있다"고 목소리를 냈다.

김 변호사는 "중국에는 지금도 많은 탈북민이 한국으로 오려다가 중국 공안에 붙잡혀 강제북송 되거나 북송을 기다리고 있다"고 말했다. 중국 랴오닝 성에만 어린이나 중환자를 포함해 약 20명의 탈북민이 구금돼있다고 언급하기도 했다.

김 변호사는 "중국과 북한, 대한민국 정부는 탈북민의 강제 송환을 금지하고, 구금된 탈북민을 석방하는 데 노력을 기울여야 한다"며 "송환된 탈북민들에 대한 처벌을 멈추고 이들을 다시 데려오는 데에도 힘써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날 기자회견에 참석한 강제 송환 탈북민 가족은 "작년 1월 아버지를 두만강에서 만나 모셔오려고 했는데, 아버지가 붙잡혀 1년 넘게 구금돼있다"며 "이번 정상회담에서 북한 인권문제가 빠져서는 안 됐다. 관심을 가져 달라"고 말했다.

한변은 이날 오후 2시에는 서울 중구 명동에 있는 중국 대사관 앞에서 추가 기자회견을 열고 미국의 북한인권운동가인 수잰 숄티 북한자유연합 대표와 함께 제15회 북한자유주간 행사를 함께 열 예정이다.

 

격려사하는 수잰 숄티
격려사하는 수잰 숄티(서울=연합뉴스) 강민지 기자 = 수잰 숄티 북한인권운동가가 2일 오전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남북 미북 정상회담을 바라보는 탈북민의 시각' 기자회견에서 격려사를 하고 있다. 2018.5.2
mjkang@yna.co.kr

 

soho@yna.co.kr

 

 

  1. 31Oct
    by 운영자02
    2019/10/31 by 운영자02

    [간담회] 장기표 대표와의 간담회 (2019.10.15.)

  2. 31Oct
    by 운영자02
    2019/10/31 by 운영자02

    [집회 ] 조국동생 영장기각,법치주의에 오점을 남긴 명재권판사, 사과후 자진 사퇴하라(2019.10.11.)

  3. 15Oct
    by 운영자02
    2019/10/15 by 운영자02

    북송반대 집회

  4. 27Sep
    by 운영자02
    2019/09/27 by 운영자02

    [신문기사/ 법률신문, 뉴시스 등]조국퇴지.법치수호를 위한 변호사 시국선언 관련 기사

  5. 변호사 시국선언 서명

  6. 06Sep
    by 운영자02
    2019/09/06 by 운영자02

    제2회 북한인권상 시상및 시국특별 대토론회 모습

  7. 16Aug
    by 운영자02
    2019/08/16 by 운영자02

    [신문기사/한국경제, 미래한국] 한변"문재인 대통령 탈북모자 아사 비극에 사과하고 조문해야"(2019.08.16.)

  8. 22Jul
    by 운영자02
    2019/07/22 by 운영자02

    [월간조선 기획연재, 이용우 전대법관] ‘성공적인 국정운영’을 위한 提言

  9. [토론회] 억만년의 터 ,지켜야 한다!문대통령의 헌법위반 시정을 위한 청원서제출 및 발표회(2019.7.17.)

  10. 11Jul
    by 운영자02
    2019/07/11 by 운영자02

    [초청장 ]문대통령의 헌법위반 시정을 위한 청원서 제출 및 발표회

  11. 25Jun
    by 운영자02
    2019/06/25 by 운영자02

    [토론회] 강제북송 실태 및 대책마련을 위한 토론회

  12. 21Jun
    by 운영자02
    2019/06/21 by 운영자02

    방송,유튜브와 표현의 자유 행사

  13. 13Jun
    by 운영자02
    2019/06/13 by 운영자02

    [행사안내] 방송, 유투브와 표현의 자유 토론회

  14. 23May
    by 운영자02
    2019/05/23 by 운영자02

    [이용우전 대법관 신문기사 ,법률신문,조선닷컴,] 이용우 前 대법관 "적폐수사, 정권 지침에 대법원장 협조한 사법부 길들이기"

  15. 09May
    by 운영자02
    2019/05/09 by 운영자02

    [토론회 및 기사,세계일보,뉴시스] 패스트 트랙 3법 지정의 문제점에 관한 긴급 토론회

  16. 03May
    by 운영자02
    2019/05/03 by 운영자02

    [토론회 안내] 한변과 변호사연합, 패스트 트랙 3법 지정의 문제점에 관한 긴급 토론회 개최

  17. 03May
    by 운영자02
    2019/05/03 by 운영자02

    [북송반대 집회 기사,조선일보,VOA]한변 등 인권단체, 강제북송 위기 7명 탈북민 구출 위해 주한 중국 대사에게 긴급 면담 요청하고, 정부에도 대응촉구(2019.4.30.)

  18. 26Apr
    by 운영자02
    2019/04/26 by 운영자02

    [신문기사, 조선일보,법률신문,동아일보] 법치수호의날 행사관련

  19. 25Apr
    by 운영자02
    2019/04/25 by 운영자02

    [행사] 2019년 4월 25일 법치수호의 날 행사

  20. 24Apr
    by 운영자02
    2019/04/24 by 운영자02

    법치수호의날 기념행사 초청장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 15 Next
/ 15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