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문기사 스크랩]한변5주년, 북한인권법시행2주년기념 세미나/제1회 북한인권상 시상식

by 운영자02 posted Sep 06, 2018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한반도 인권과 통일을 위한 변호사모임(회장 김태훈)은 4일 서울 여의도 국회의원회관에서 '제1회 북한인권상 시상식'을 개최했다. 

 

5.jpg

 

첫 수상자로는 태영호(56) 전 주영(駐英) 북한공사가 선정돼, 상패와 상금 500만원을 받았다. 태 전 공사는 서유럽 사정에 정통한 베테랑 북한 외교관으로 알려졌지만 지난 2016년 탈북해 귀순했다. 

 

김 회장은 "한변 창립 5주년과 북한인권법 시행 2주년을 기념해 북한 인권신장에 앞장선 개인이나 단체를 격려하고자 이 상을 제정했다"며 "태 전 공사의 탈북 사실 자체가 북한의 반인권적 실상에 대한 국제사회의 주의를 환기한 점과 탈북 이후에 북한의 위협에 굴하지 않고 '3층 서기실의 암호' 등 저술 활동을 계속한 점, 북한인권 개선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한 점 등을 고려했다"고 설명했다. 

 

4.jpg

 

태 전 공사는 "남북통일의 선차과제는 북한 주민을 한국 주민처럼 대하는 것"이라며 "북한주민에게 하루 빨리 우리와 꼭 같은 삶을 안겨주는 데 작은 힘이나마 보태겠다"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동아일보]
보수 성향 변호사 단체인 ‘한반도 인권과 통일을 위한 변호사모임’(한변)은 제1회 북한인권상 수상자로 태영호 전 영국 주재 북한공사(56·사진)를 선정했다고 3일 밝혔다. 김태훈 한변 상임대표는 “태 전 공사의 탈북으로 북한의 반인권적 실상이 전 세계에 적나라하게 알려졌고 탈북 이후에도 저술활동 등을 통해 북한 인권 개선에 노력했다”고 선정 이유를 설명했다.

북한의 고위 외교관이었던 태 전 공사는 영국 주재 공사로 있던 2016년 가족과 함께 대한민국으로 망명했다. 이후 미국 의회 청문회에서 공개 증언하고, 회고록을 펴내는 등 북한의 실상을 알리기 위한 활동을 해왔다. 최근에는 사단법인 북한인권정보센터(NKDB)의 선임 자문연구위원으로 북한 관련 강의를 하고 있다.

고도예 기자 yea@donga.com

 


 

태영호 전(前) 영국 주재 북한 공사는 4일 "북한의 인권이 개선되면 비핵화 문제도 자연히 해결될 것"이라고 말했다.

태 전 공사는 이날 ‘한반도 인권과 통일을 위한 변호사 모임’(한변)이 국회 의원회관 제2소회의실에서 개최한 제1회 북한인권상 시상식에서 "남과 북의 통일을 이룩하는 데서 가장 선차적인 문제는 북한 주민들을 한국 주민들처럼 대해 주는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태 전 공사는 제1회 북한인권상 수상자다.

태 전 공사는 "공산국가인 중국, 베트남, 쿠바 등도 유엔 총회에서 북한인권 결의안 채택에 반대하지 못하고 있다"며 "그만큼 인권문제 대해서만큼은 체제·이념의 차이가 있다 하더라도 보편적 인식이 존재하는 것이 오늘의 현실"이라고 했다.

그는 "그러나 한국에서만큼은 북한 인권개선 문제에 대해 역주행하고 있다"면서 "북한동포들의 인권이 남북관계의 진전이나 특수성에 종속되고 민족통일을 위해 희생될 수도 있다는 보는 것은 문명의 진보와 인류의 양심에 반하는 것"이라고 했다.

그는 또 "북한인권재단이 아직 출범조차 하지 못하고 있다"면서 "재단을 빨리 출범시켜야 국제사회에 북한 인권 상황의 절박성을 알리고, 한국의 국가적 품격도 유지할 수 있다"고 했다.

북한인권법 시행 2주년과 '한변' 창립 5주년을 기념해 열린 이날 행사에는 자유한국당 홍일표·심재철·전희경 의원, 박관용 전 국회의장, 김문수 전 경기도지사, 박선영 사단법인 물망초 이사장, 손광주 북한이탈주민지원재단 전 이사장, 강철환 북한전략센터 대표 등이 참석했다.

[윤희훈 기자 yhh22@chosunbiz.com]

 

  


 



(서울=연합뉴스) 최재구 기자 = 태영호 전 영국 주재 북한공사, 홍일표 자유한국당 의원, 박관용 전 국회의장, 김태훈 한변 대표 등이 4일 오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제1회 북한인권상 시상식에서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2018.9.4

jjaeck9@yna.co.kr

 


news1 포토

  • 뉴스
  • 이슈
  • 카드뉴스

 

  • 박수치는 태영호 전 영국 주재 북한공사
  • 한변, 제1회 북한인권상 시상식 참석한 태영호 공사
  • 선택보수 변호사 단체 '한변', 북한인권상 수상자로 태영호 선정
  •  태영호 전 공사, 한변 주관 북한인권상 수상
  • 한변 ‘北인권상’에 태영호 前공사
  • 태영호 전 北 영국 공사, 제1회 북한인권상 수상
  • 태영호 前공사 북한인권상 수상

보수 변호사 단체 '한변', 북한인권상 수상자로 태영호 선정

2018-09-04 15:31:30 송고   
 

 

(서울=뉴스1) 이동원 기자 - 태영호 전 영국 주재 북한공사가 4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한반도 인권과 통일을 위한 변호사모임'(한변) 김태훈 대표로 부터 제1회 북한인권상을 수상하고 있다. 2018.9.4/뉴스1


 
 

Articles

1 2 3 4 5 6 7 8